Mielamour의 In&Out


이번 태국 여행중 재미있게 한 파타야에서 한 일일해양스포츠조인투어 같습니다.

먼저 태국 가기전에 여러 업체를 찾았지만 싼투어가 마음에 들어보여서 

싼투어에서 산호섬해양스포츠 일일투어를 신청하여습니다.

www.ssantour.com



저희 3형제는 B코스를 이용하였습니다.

B코스는 1인당 2200바트 였습니다.

한가지 아쉬운점은 페러세일링 대상자의 경우 무게제한이 있다는 것입니다.

둘째 동생의 경우 상당히 거구 입니다. 페러세일링이 거부되었습니다.

이런점은 사전에 공지가 되었으면 하는 아쉬움이 있습니다.

그래서 동생은 현장에서 현장인솔자에게 말하니 제트스키를 한번 더 태워준다더군요 ^^




일정이 원래 아침 09:00~09:20 미팅이였지만 전날 미리 일정변경을 고지 하여주었다.

내 끝에 이름이 영인데 꼭 형으로 하는사람이 많더라 보통 성을 틀리는데 '''



기다리던 도중 막내가 콘도안에 있는 미니 분수대에서 사진을 찍어본다.

이동은 썡태우를 타고 예약되어있는 손님을 태우고 이동한 후 내려준다.



워킹스트리트 가는 쪽 바닷가에 내려주는데 여기 위치가 

아마 센트랄페스티벌 지나서인것 같다 기억이 확실치 않다 ;;;

여기서 내리면 호텔확인후 명단 확인하고 인솔자가 주의사항등을 알려준다.

근처에 상인들이 많다 방수팩 많이 판다 허허허



저 멀리 페러세일링 하는 무리가 보인다. 아마 저기서 하고 가는가보다


OLYMPUS CORPORATION | TG-4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1/500sec | F/8.0 | 0.00 EV | ISO-25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보트 앞자리


OLYMPUS CORPORATION | TG-4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1/1250sec | F/2.8 | 0.00 EV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동생들과 나 ^^

이 보트는 나중에 복귀할 때 엄청난 일을 저지른다.

동영상을 안찍어놔서 아쉬운데

클럽음악을 틀어주는데 지친 몸이 엄청 활력을 되찾는 기분이였다.

또 보트를 급 선회를 하는데 엄청 눞여서 선회를 하니 정말 스릴있고 이것또한 재미있었다.

마지막에 서비스팁을 달라고(?)하는데 안줄 수가 없이 운영을 잘했다 ^^



여기가 페러세일링 하는 좌대(?)라고 해야하나 아무튼 페러세일링 하는 장소이다.

무슨 공장 운영하듯이 착지하면 이륙시키고 착지하면 이륙시키고

로테이션 돌리는게 컨베이어 벨트같이 참 재밋다

그만큼 많이 운영해왔다는 것이겠지 ㅎㅎ

OLYMPUS CORPORATION | TG-4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1/500sec | F/8.0 | 0.00 EV | ISO-25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OLYMPUS CORPORATION | TG-4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1/1000sec | F/8.0 | 0.00 EV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OLYMPUS CORPORATION | TG-4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1/1000sec | F/8.0 | 0.00 EV | ISO-2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페러세일링이 끝나면 꼬란섬에 도착을 한 후 다시 씨워킹 하는곳으로 보트를 타고 이동을 한다.

그 전에 꼬란섬에서 인솔자가 락커이용할 사람과 화장실 이용하는 쿠폰을 준다

락커이용료는 100바트였던것 같다.

화장실 쿠폰은 지정식당에서 이용가능한데 별 의미 없는것 같다.

샤워장은 40바트인가 내고 이용가능한데 화장실에 비데물이 나오기 때문에 거기서 간단하게 씻던지

깔끔떨려면 샤워장 이용해라 



MAKER NAME | SJ4000WIFI | Normal program | 1/260sec | F/1.8 | 0.00 EV | ISO-50 | Off Compulsory


씨워킹장소로 보트를 타고 1~2분 이면 이동하는 근접한 곳이다.

정박해 있는 배에 올라타서 대기하다가 머구리 헬멧을 씌워주면 밑으로 내려간다

이퀄라이징을 가끔식 해주는게 좋다

침을 삼키던지 헬멧안으로 손을 넣어 코를 부여잡고 '흥'하고 쎄게 불어주면

이퀄라이징 끝!!

아참 꼭 머구리헬멧을 숙이고 하는사람들이 물이 들어간다

왜 그런지 모르겠다 주의사항을 위에서 몇번이고 말했는데 

나 참 허허허

우리는 고프로3블랙과 sj4000 wiifi(짭프로)를 두개 챙겨가지고 들어가서 우리사진 많이 찍었다.

찍고 있으니 다이버들이 우리 사진도 찍어주었다


MAKER NAME | SJ4000WIFI | Normal program | 1/355sec | F/1.8 | 0.00 EV | ISO-50 | Off Compulsory

나와 막내

MAKER NAME | SJ4000WIFI | Normal program | 1/364sec | F/1.8 | 0.00 EV | ISO-50 | Off Compulsory

MAKER NAME | SJ4000WIFI | Normal program | 1/335sec | F/1.8 | 0.00 EV | ISO-50 | Off Compulsory

귀염둥이 막내

MAKER NAME | SJ4000WIFI | Normal program | 1/367sec | F/1.8 | 0.00 EV | ISO-50 | Off Compulsory


Apple | iPhone 5s | Normal program | 1/5128sec | F/2.2 | 0.00 EV | ISO-32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Apple | iPhone 5s | 1/5128sec | F/2.2 | 0.00 EV | ISO-32 | Flash did not fire

꼬란섬 풍경

OLYMPUS CORPORATION | TG-4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1/200sec | F/8.0 | 0.00 EV | ISO-100 | Off Compulsory

바나나보트 타는 둘째

OLYMPUS CORPORATION | TG-4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1/200sec | F/8.0 | 0.00 EV | ISO-100 | Off Compulsory

제트스키타기전에 사진

OLYMPUS CORPORATION | TG-4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1/200sec | F/8.0 | 0.00 EV | ISO-100 | Off Compulsory

막내의 제트스키

OLYMPUS CORPORATION | TG-4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1/200sec | F/8.0 | 0.00 EV | ISO-100 | Off Compulsory

삼형제가 한컷 !!!

OLYMPUS CORPORATION | TG-4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1/200sec | F/8.0 | 0.00 EV | ISO-100 | Off Compulsory

같이 간 일행들 물론 조인투어이니까 

OLYMPUS CORPORATION | TG-4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1/60sec | F/2.0 | 0.00 EV | ISO-200 | Off Compulsory


OLYMPUS CORPORATION | TG-4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1/50sec | F/2.0 | 0.00 EV | ISO-200 | Off Compulsory

식당에서 밥(여기는 지정된 식당이다 식당이름은 '말리'였다 발리 아니고 말리 ㅋㅋㅋ)

내 옆에 있는 중국인은 친구들은 와봤다고 혼자 투어에 왔다. 동생이 짧은 중국어와 영어로

알아냈다. 밥 잘먹더라 ㅎㅎㅎㅎ

사진들 중 날짜가 찍혀있는 사진은 이 투어에 포함되어있는 CD에 들어있던 사진이다.

중간중간 사진찍길래 돈받을려고 그런줄 알고 포즈를 안취했는데 아쉽다.

뭐 나중에 섬나와서 해변에 와보니 페러세일링하는것들을 찍어서 팔고있더라 1셋트당 100바트씩

기념될것 같아서 샀다 

밥먹고 누워서 사진








Apple | iPhone 5s | Normal program | 1/311sec | F/2.4 | 0.00 EV | ISO-50 | No flash function
















꼬란섬은 아니 어디든지 이제는 중국인관광객이 너무 많다

예전 우리도 저렇게 하고 다녔을지도 모른다.

배려가 답인것 같다.

사진들 보면 해변가에 쓰레기가 조금씩 있는데 섬관리인인지 쓰레기를 줍고 다닌다.

아참 스노쿨링을 하려면 장비를 가져가던지 해라

거기서도 팔긴 하지만 안샀다. 몸이 은근히 피곤하다

스노쿨링(?)아니 해수욕할 곳은 따로 가이드라인이 쳐져 있어서 

제트스키가 보트가 들어 오지 못하게 되어있다.

복귀는 역시 쌩태우를 타고 묶고 있는 호텔근처에 드랍해준다.

싼투어 일일투어로 재미있게 즐겼던 파타야 하루 였던것 같다.


Comment +0

태국을 여행을 가면은 비행기도착 시간이 저녁에 떨어 질때도 많습니다.

방콕시내로 들어갈 때는 500바트 이내로 퍼블릭택시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만약 파타야로 간다면!!!

뭐 저희야 이번에 18:30 도착 예정이였으니 상관없지만

http://www.pttaxiservice.com

를 이용해봅니다.

파타야로 갈때 벨트래블 택시 픽업서비스 등을 이용하지만

3명이라서 pttaxi를 예약해서 이용하였습니다.



홈페이지를 가면 요금이 나와있습니다.



예약하는곳에 입력을 합니다.


입력을 하면 컨펌메일이 날라옵니다. 

어 그래 이용할께 하고 메일을 다시 보내면


예약 되었고 톨비 포함 1000바트이고 3번 출구에서 기다린다고 하네요 

이건 파타야에서 방콕 시내 갈때 이용할때 예약 한것입니다.

방콕 수완나폼 공항서 파타야 갈때에는 1000바트 나왔고 저희는 호치민서 30분 딜레이 되서

7시에 도착하고 유심사고 뭐하고 뭐하고 하다보니 시간이 늦어서 되게

죄송해서 나중에 도착했을 때 100바트 팁으로 드렸습니다.

수완나폼 공항에서 파타야(센트럴파타야쪽)까지 1시간 30분 정도 걸린듯 합니다.

140으로 시원하게 달립니다 ㅋㅋㅋㅋ

파타야에서 방콕 에까마이까지는 1400바트 달라고 하더군요 

캐리어가 3개라서 이노바 이용해야한다고 그래서 알겠다고 

해서 미팅을 하니 수완나폼에서 파타야 올때 그 기사였습니다.

그때는 이노바로 1000바트였는데 ㅡㅡ;;;;

아무튼 4시에 출발해서 방콕 교통체증을 느끼고 7시넘어서 도착했네요 헐;;;

팁으로 100바트 또 드렸어요 

이노바안에서 ㅋㅋㅋ

Apple | iPhone 5s | Normal program | 1/15sec | F/2.2 | 0.00 EV | ISO-40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우리가 탈 이노바

Apple | iPhone 5s | Normal program | 1/24sec | F/2.2 | 0.00 EV | ISO-250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가스차로 개조했는데 주유구가 본넷을 열어야 함 헐 ㅋㅋㅋ


아무튼 pttaxiservice 이용 해봤는데 괜찮은 서비스 인것 같습니다.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