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elamour의 In&Out

왓프라깨우 +1

태국 왕궁 왓프라깨우

태국 방콕을 가면 그래도 한번쯤은 가봐야 하지 않을까?

15일날(토요일) 오전에는 짜뚜짝시장을 가고 오후에는 

왕궁을 가보기로 하였다.

왕궁 가는 법은 여러가지가 있다.



지도에서처럼 BTS싸판딱씬에서 내리면 바로 수상보트 타러 가는곳이 보인다.

여기서 주황색보트를 타고 타창에서 내리던지

우리와 같이 짜뚜짝에서 택시를 타던지 툭툭이를 타던지 해서 오는 방법이 있다

택시가 100바트인가 200바트인가에 온것 같다 흥정해서 왔다



왕궁입구 근처에 안내표지판이 있어서 찍어봤다.

아참 왕궁 입장료는 1인당 500바트인데 다른 곳도 포함되어있는데 거기가 

왓포인지 왓아룬인지 기억이 잘 안난다(안갔기 떄문에 힘들어서 ;;;)

정문으로 들어가면 딱 보면 아 저기가 매표소이겠구나 한다

아참 매표소 가기 전에 복장검사를 하는데 우리는 냉장고바지를 입고 갔다.

그러니 관리인인지 검사하는분인지 굿!이라는 제스쳐를 취한듯 하다.


Apple | iPhone 5s | Normal program | 1/402sec | F/2.2 | 0.00 EV | ISO-32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표를 사고 들어가면 아니 안내에 따라 들어가면 

한국어 가이드 책자가 무료로 있으니 챙겨서 보기를 바란다.



왓이라는 의미가 황금이라는 걸로 알고있다. 그래서 왓이 들어간 곳 치곤 

황금이 안들어간곳이 없다.



마치 관우상처럼 생겼다.



Apple | iPhone 5s | Normal program | 1/662sec | F/2.2 | 0.00 EV | ISO-32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막둥이


Apple | iPhone 5s | Normal program | 1/520sec | F/2.2 | 0.00 EV | ISO-32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둘째


Apple | iPhone 5s | Normal program | 1/790sec | F/2.2 | 0.00 EV | ISO-32 | Flash did not fire, auto mode


그리고 나

오전에 짜뚜짝시장가서 3형제가 다 상의를 태국스타일로 샀다.

동생은 나시를 샀기 때문에 입고 온 옷으로 교체



계단에 올라가기전 다시 한번 포토





막내는 형들 잘 만나서 어린나이에 해외여행도 가고 ㅎ











여기서 사진을 찍어서 프사로 해놓으니 아는 여동생도 자기도 봄에 와서 여기서

찍었다고 사진을 보내왔다 ㅎㅎ





귀염둥이 막내



역마살 둘째





이날 날씨가 햇볕이 많지 않아서 괜찮았는데

경비는 풀복장이다 안덥다 모르겠다(적응되서 그런가)

가끔식 경비교환식(?)을 하는것 같은데 우린 못봄







다들 찍나(?)



막내는 미필 



동영상을 첨부해 본다

왕궁을 보고 카오산로드로 가본다. 가는 도중 툭툭이를 타고 간다

100바트에 흥정한기억

Comment +0